'하고 싶은 것 하기'에 해당되는 글 21건

  1. 2019.03.03 사고 싶은 것들 정리
  2. 2015.12.03 와앗 국창 오정숙 선생님 앨범.
  3. 2014.05.16 2014년엔 산을 좀 타자.
  4. 2012.09.11 나중에 체코에 가게되면..
  5. 2012.08.27 정리..
  6. 2012.08.13 아두이노 프로젝트 시작..
  7. 2012.08.13 국내여행이라면...
  8. 2012.07.11 결정.. (2)
  9. 2012.06.11 다시 부는 바람.
  10. 2012.02.19 후배들하고.. (2)

혹시나 잊어버릴까봐.

정리해놓는다. 다 할 수 있으면 좋겠다. 

장바구니처럼 수시로 업데이트 해야지.

여기에 담은 것 다 즐길 수 있으면 좋겠다.


토탈벤치 파워렉 이나 스쿠버 세트도 사고 싶구나. 

조만간 새 맥북프로도..살 수 있다면 좋겠다.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분명 옛날에 알아볼 때 일부 판이 품절이었는데

오늘 새벽 2시 기상의 덫에 걸려서 일어났다가

그냥 습관적으로 국악판 새로 나온 것 없나 알아보다가

얼씨구 판을 파는게 아닌가?


내 기억의 착각인지 아니면 새로 좀 더 찍었는지 그렇지 않으면  나중에 재고 몇 개가 나왔는지

구매가능하다고 나왔다.


선생님이 돌아가신 지 벌써 7년째

앨범 나왔을 때 구매하지 못 해서 한동안 아쉬웠는데

이걸로 한을 풀었다.


혹시나 고객님 죄송합니다...이런 전화나 품절로 구매 불가 같은 메일을 받을까 걱정했는데

이제 배송준비중...상품이 확실히 있다는 것...^-^ 얼쑤...


교보에서 다섯마당 완창 기념 '오정숙 오가 전집'이 있기에 

이 기회에 그것도 구매... 

올 겨울엔 느긋하게 판소리 감상을 하면서 작업을....ㅡㅡ;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 초 한라산을 타게 되었다.

언젠간 타봐야지 했는데

겸사겸사.................

지금 내가 이럴 줄은 한라산 탈 땐 생각조차 못했는데

-그건 다 내 잘못이고..ㅠㅠ


다이어트가 좀 되어서 80킬로대로 내려가게되면

설악산,북한산 종주를 해야겠다.

그리고 기념으로 지리산도 간만에 다시...

당일코스면 좀 무리해서라도 갈텐데

지리산은 분명 지금 상태면 무릎고장나니..ㅡㅡ;

다이어트 필수!!!


북한산은 북한산 당일 종주랑 14성문종주 두 번 나눠서 해야 할 듯.

성하고 바위하면 깜박 죽는 나니깐... 

북한산 14성문코스가 있다는 걸 알고...헤헤헤헤헤....


그나마 지금은 서울에 살고 있으니

서울에 언제까지 살지도 모르겠고

근처에 있을 때 많이 가봐야지.


월출산도 다시 가보고 싶다.

음 등산화 수선부터 해야겠는데..ㅡㅡ;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백년의 가게라고  kbs에서 하는 다큐가 있는데

최근에 체코의 두 가게가 소개되었다.

우 깔리하 와 우 메드비드쿠.

아 체코를 가게 되다면 꼭 들려야지.

 

우 메드비드쿠에선 숙박도 운영한다니

그날 저녁 맥주는 거기에서 끝이로구나.

이보다 더 좋을 수 없을 것 같다. 헤헷.

 

독일은

슬슬 옥토버페스트의 시기가 돌아오겠구나.

아 언제 가보나...

 

독일하면 발트뷔네 피크닉 콘서트도 가고 싶다.

 

만약 유럽 배낭여행을 간다면

발트뷔네 피크닉을 시작으로

유럽만 석달정도 투어하고

마지막엔 옥토버페스트를 끝내면 좋겠네.

헤헤헷.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 8. 27. 23:08 하고 싶은 것 하기

임시거처로 만들었다가

자리 잡은지 벌써 몇 년이 흘렀다.

 

블로그를 또 정리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원래는 홈피를 만들 생각이었으니깐...

 

점점 낡아가는 몸뚱아리지만 체육적으로 도전하고 싶은 것도 있고

-철저하게 평범한 사람들에 맞는 실험은 내 자신에게 해보고 싶다.

 

대학원을 가기엔 애매해져버려서

그냥 실험적 경험적 탐구들을 해서 정리하고 싶다.

석박사를 따고 싶은데 음.. 언제 시작할려나..ㅡㅡ;

 

개발하는 것도 정리가 필요하고

글쓰기,그림그리기 등 온갖 문화적 욕구도 정리가 필요하다.

 

끝내기도 문제지만 정리도 문제인 삶이기에...

올해 정리를 잘 해서

초석을 다져보도록 하자.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드웨어에 대한 바람이

아두이노 프로젝트로 옮겨왔다.

 

물론 자체 OS,자체 컴파일러,자체 하드웨어도 진행하는 꿈은

여전히 목표이지만...

 

아이폰,안드로이드등 스마트폰으로 동작시킬 수 있고

간단하게 접근이 가능한 아두이노.

avr공부도 다시 할 수 있어서 너무 매력적이네. ^^

 

일단 부품을 구매했다.

이번 주 힘내서 기본 베이스를 만들어야지.

세상엔 대단한 사람들이 너무 많다.

그 의지가 모여서 또 나에게 이런 기쁨을 주는구나. 헤헤헤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의 산성을 찾아다니는 산성여행,

좋은 나무들을 찾아다니는 나무여행,

그리고 명산찾아 등산하는 등산여행

 

이렇게 세가지를 하고 싶다.

 

그럴려면 뭔가 기준이 있어야겠지.

세가지다 목표가 될 만한 책이 있다.

그래서 떠오른 여행이기도 하지만

 

최근엔 기차여행도 해보고 싶다.

코레일에서 하던데 이건 좀 더 나이들고 해야하나?

멋지긴 한데 여행상품은 그렇고

 

혼자서 패스를 끊어서 한 3일정도 전국 기차일주도 괜찮겠다.

인간성이 좋아서 그 기차여행의 지방마다 아는 지인과 잠깐 만난다면 좋겠지만

인간성이 별로라 전국 각지에 친구가 없네..크크

 

아마 십여년 전이라면 만날 사람들이 좀 있긴 있었는데

지금은 거의 도 닦는 수준의 인간관계라서 헤헤헷.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목요일 새벽 차를 타고 월출산을 가기로 결정.

간다간다 하고선 벌써 몇 년째...

하기사 동네 뒷산도 맘만 먹는다고 그저 올라가지는 건 아니기에

지금이 최적기가 아니더라도

산은 간다고 떠날 때가 적기이다.

 

목요일 잠시 장마비가 그친다니

현지 날씨가 비만 내리지 않는다면

무조건 새벽차를 타고

떠나기로 결정했다.

-그러고보니 지리산도 다시 가고 싶다. 아하.

 

기회가 되면 다음주엔 여수엑스포도 다녀 올 생각이다.

비오고 월요일이면 좀 사람들이 덜 북적이지 않을까?

학생 단체관람들이 있어서 기본은 있겠지만...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7.11 23:33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한동안 OS를 만들어본다고

기웃기웃하던 적이 있었다.

 

뭐 세상엔 좋은 OS도 많고

그걸 제대로 공부하기에도 바쁜 세상이지만

 

여하튼 컴계열로 먹고 사는 인생인데

허접하더라도 한번 만들어봐야 하지 않겠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

 

 

지난 달 학교축제때 오랜만에 만난

과 선배가 회사 창업을 하셨다고

명함을 주셨는데

 

임베디드 하드웨어 개발업체였다.

 

순간

아 세상에 하나뿐인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나만의 컴을 만들어보고 싶었다.

 

웹이나 영상같은 컨텐츠는 공유하면서도

자체적 기능을 가진 컴.

돌아가는 랭귀지도 하나 만들어보고

-물론 수많은 사람들이 밟아 놓은 길을 걸어가겠지만..^^

 

7월부터 시작하자.

하루에 1시간 이상 꼭 투자하기.

화이팅!!!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핸 여행을 같이 가보기로 했다.
일본 아니면 제주도로 바람쐬러..

작년에 회사 때려치고 같이 배낭여행 가자고 꼬셨는데
난 꼬이고 자기 혼자만 갔던 녀석은
이번엔 안속는다고 벼르고 있다. 크크크

올핸 꼭 배낭여행 가야지. ^-^

날 풀리면 어디던 좀 떠나야겠다.

그 전에 서울투어와 산악투어는 꼭 하고...
이번 주 일 정리가 되면 북한산하고 관악산 돌아야지.
posted by 끝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2.21 13:46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kkeutex.tistory.com BlogIcon 끝내기 2012.02.22 02:57 신고  Addr  Edit/Del

      전 여행을 자주 가진 않아서 더 가고 싶나봐요.
      유럽여행을 하더라도 투쟁의 역사적 현장이라던지 고대 유적,도서관,동화테마,음주테마 등 배낭여행으로만 가도 10번은 넘게 가야 만족 할 듯 해요.
      세계일주도 가야하는데 언제가죠.^^
      여하튼 조만간 떠나야겠어요.